예방접종 부작용과 백신 사기 폭로: 효과 없는 백신으로 홍역과 볼거리가 대대적으로 발생 - 백신제조업체 머크의 전 바이러스학자

나는 과학과 예방접종 백신이론 그 자체를 반대하는 사람이 아니다. 내가 반대하는 것은 사기적인 과학이다.

홍역과 볼거리가 대대적으로 발생하고 있지만, 의사들과 언론들은 하나 같이 그 원인 파악에 있어 결정적인 실수를 하고 있다.

그들은 “아이들에게 예방접종을 하지 않은 부모가 원인”이라고 주장하지만, 진짜 원인은 그것이 아니다. 최대 예방접종 백신제조업체에서 근무하는 과학자들의 내부 고발에 따르면 ‘홍역과 볼거리 예방접종 백신은 애초부터 효과가 없게 설계되었다’고 한다. 예방접종 백신업계의 과학적 사기는 필연적임이 드러난 것이다.

백신제조업체인 머크는 고의적으로 볼거리 예방접종 백신의 “효능시험 결과를 95%”로 조작했다고 머크의 전 바이러스학자인 스테펀과 조안이 밝혔다.

Merck knowingly falsified its mumps vaccine test results to fabricate a “95% efficacy rate” say former Merck virologists Stephen Krahling and Joan Wlochowski in their shocking False Claims Act document.

예방접종 백신에 대한 절대적인 신조가 의사와 언론 그리고 일반대중의 마음속에 깊이 새겨져 있기 때문에, 유행병이 발생하기만 하면 그 즉시 “더 많은 예방접종 백신이 필요하다”라는 잘못된 결론에 빠진다.

“질병확산 = 백신부족”이라고 인식하는 정도가 거의 파블로의 조건반사에 가까울 정도다.

한편, 질병이 확산되면 실제로 예방접종 백신 판매가 늘어난다.
유행병이 사람들로 하여금, 효과가 있고 없고에 상관없이, 예방접종 백신을 사고 또 사고 올해도 내년에도 계속 사도록 하는 “판매 도구”인 것이다. 그런데, 왜 의사들은 “홍역과 볼거리로 고생하는 아이들 대부분이 예방접종 백신을 맞은 아이들”이라는 사실을 발설하지 않는 것일까?

Vaccine fraud exposed: Measles and mumps making a huge comeback because vaccines are designed to fail, say Merck virologists



어린이 예방접종 백신이 당뇨병과 신진대사장애를 초래할 수 있다 

어린이 예방접종 백신이 1형 및 2형 당뇨병의 일반적인 원인이며, 통상적으로 신진대사장애와 동반하는 만성질환 증세가 빈발하는 원인이기도 하다.

어린이 예방접종 백신이 면역체계를 과도하게 자극하는 경향이 있기 때문에, 백신이 적절한 인슐린 생성을 저해하거나 지나치게 생성되게 할 잠재성이 있다. 적절한 인슐린이 생성되지 못하면 1형 당뇨로 진행되고, 지나치게 생성되면 2형 당뇨로 진행된다.
Childhood vaccines can cause diabetes and metabolic syndrome, research confirms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