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방접종 부작용: 멕시칸 타운, 예방접종 백신을 맞은 어린이의 75퍼센트가 죽거나 병원에 입원했다.

인구감축 실험을 실행하는 것인가?

멕시칸 타운에서 예방접종 백신을 맞은 어린이의 75퍼센트가 죽거나 병원에 입원했다.

Depopulation test run? 75% of children who received vaccines in Mexican town now dead or hospitalized

".... 14명의 어린이가 심각한 상태이며, 22명은 안정을 찾고 있고, 1명은 위험한 상태"라고 Chiapas Health Secretariat가 폭스뉴스를 통해서 밝혔다.

"...14 children are in serious condition, 22 are stable and one is in critical condition," the Chiapas Health Secretariat said in a statement via Latino.FoxNews.com.

무엇보다 경각심을 불러 일으키는 점은, 예방접종 백신을 맞은 어린이는 모두 52명이라는 사실이다. 그러니까 예방접종 백신을 맞은 어린이의 75퍼센트가 혹은 죽고 혹은 입원치료를 받고 있다는 말이다.

What's especially alarming is that only 52 children were vaccinated in all, meaning that 75% of those receiving the vaccines are now either dead or hospitalized.

Depopulation test run? 75% of children who received vaccines in Mexican town now dead or hospitalized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